삼성전자가 CES 2020에서 매력적인 색상을 가진 갤럭시 크롬북(Galaxy Chrome book)을 선보였습니다. 디스플레이와 키보드를 탈부착할 수 있는 프리미엄 모델인데요. 크롬 OS 환경에서 구동되는 노트북으로 기존 학생용으로 출시되던 크롬북들과 달리 직장인을 겨냥한 제품이라고 하는군요.


눈에 띄는 것은 디스플레이입니다. 4K 해상도의 13.3인치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요. 터치스크린도 지원해 내장된 S펜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두께는 9.9㎜, 무게는 1.04㎏에 불과해 휴대성이 뛰어난데요. 알루미늄으로 제작되어 내구성까지 갖췄습니다.

프로세서는 10세대 인텔 코어 i5가 들어갔고요. 메모리는 최대 16GB LPDDR3까지 선택 가능합니다. 저장 용량은 최대 1TB SSD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최신 와이파이 규격인 와이파이6도 지원하죠. 입출력 단자는 USB 타입 C 단자 2개, 3.5㎜ 오디오 단자 1개, UFS/MicroSD 단자로 구성되었습니다.


갤럭시 크롬북은 1분기 중 출시 예정이고요. 가격은 999달러(약 116만원)부터 시작합니다. 국내 출시는 미정입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