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폴드로 혁신을 보여줬던 삼성이 이번에는 가로로 접히는 폴더블 스마트폰의 새로운 폼팩터를 공개했습니다.

유튜브 영상에서 볼 수 있듯이 6.7인치 크기의 디스플레이를 가로로 접을 수 있는데요, 크기가 상당히 작아집니다. 마치 예전에 폴더 형태의 피쳐폰을 연상케 하네요. 실제로 출시된다면 휴대성은 아주 좋을 것 같습니다. 디스플레이를 반만 접어서 거치할 수도 있군요. 관련 인터페이스와 사용 경험 등이 얼마나 편하게 변화할지도 궁금해집니다.

삼성의 새로운 폴더블폰에 대한 출시 시기나 가격 정보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지만, 내년 초에 개최될 MWC에서 볼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해외 매체의 예측이 있습니다.

박세환
여러분의 잔고를 보호하거나 혹은 바닥낼 자신으로 글을 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