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토로라의 이름을 단 완전 무선 이어폰 ‘버브 버즈 300(Motorola Verve Buds 300)’이 국내 출시됐습니다. 버브 버즈 300은 지난 8월에 출시한 버브버즈 200 이후 한 달 만에 출시한 새로운 모델로, 음질과 배터리 성능은 유지하면서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보관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입니다.

버브버즈 300은 가벼운 초경량 무게와 슬림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설계됐습니다. 각 이어버드의 무게는 4.7g으로 가벼워서 오랜 시간 착용해도 귀에 피로감이 덜하며, 충전케이스의 길이가 8cm밖에 되지 않아 휴대에도 부담이 없죠.

크기와 무게는 줄어든 반면 성능은 업그레이드됐습니다. 6mm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탑재했고 블루투스 5.0과 AAC 코덱 지원으로 높은 품질의 사운드를 들려줍니다. 음성 명령도 가능하고요. IPX6 생활 방수를 지원해 제품의 내구성도 좋아졌습니다. 배터리는 충전 케이스 포함 총 10시간 사용이 가능합니다. 가격은 79,000원입니다.

반가운 로고
박세환
여러분의 잔고를 보호하거나 혹은 바닥낼 자신으로 글을 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