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제품들은 대부분 비쌉니다.  애플워치가 팔리기 시작하면 ‘애플푸어’라는 신조어가 생길지도 모릅니다. 그 뿐 아닙니다. 애플은 허접한 케이블을 26,000원 정도에 팔아치우는 재주가 있는 기업입니다. 그런데도 소비자들은 만족하니 세계 8대 불가사의에 하나로 꼽힐 자격이 있을 정도죠.

cable-8pin-lightning

애플푸어가 되지 않기 위해서 샤오미가 힘을 내주기 바랄 뿐입니다.
그런데, 지난 16일, 한 블로그를 통해서 갑자기 다이소가 만든 라이트닝 케이블 리뷰가 크게 히트를 했습니다.
참고 링크 : 이미지 제너레이터 블로그

다이소에서 구입한 2000원짜리 라이트닝 케이블에 관한 리뷰였는데요. 저렴하면서도 일반 라이트닝 케이블과 큰 차이가 없다는 리뷰였습니다.
보통 1m짜리 라이트닝 케이블은 애플 스토어에서는 26,000원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26,000원이면 다이소표 케이블은 무려 13개를 구입할 수 있겠네요.

cable-8pin-lightning_02
다이소몰에서도 판매가 되고 있으며 온라인 가격은 3000원이네요. 웬만하면 집에 가는 길에 다이소에 들려 직접 사는 게 나을 듯 합니다.
다만 이 제품은 애플로부터 정식 인증은 되지 않은 제품입니다.
다이소측의 설명은 “케이블 연결시 아이폰에서 인증되지 않았다는 메시지가 나올 수 있으나 그냥 ‘확인/신뢰’를 누르고 사용하면 된다.”라고 쿨하게 넘어가네요.

 

참고 링크 : 다이소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