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블 폰의 의미를 새롭게 재해석했던(?) LG V50의 후속, V50S ThinQ가 정식으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V50S ThinQ는 국내에서는 5G 전용 모델로 출시되고 해외에는 4G 전용으로 G8X ThinQ라는 이름을 달고 나온다고 하네요.

V50S ThinQ와 함께 새롭게 선보인 ‘듀얼 스크린’은 올해 초 선보였던 듀얼 스크린의 사용성에 대한 사람들의 피드백을 모아 듣고 이를 적극 수용해 제품을 개선한 결과물이기도 합니다. 듀얼 스크린을 접었을 때 전면에 2.1인치의 알림창을 탑재해 시간, 날짜, 배터리 상태 등의 확인이 가능하죠. 360도 프리스탑 기술로 어떤 각도에서든지 단단하게 고정되어 거치와 사용이 훨씬 편리해졌습니다. 초기의 듀얼 스크린은 세 가지 각도만 고정이 가능했었죠.

또한 스마트폰 본체와 듀얼 스크린의 연결 방식은 기존의 포고 핀에서 USB 타입으로 변경해 디자인 일체감도 높였습니다. 듀얼 스크린 화면 크기도 6.4인치로 본체와 동일하게 만들었고요.

한편 V50S ThinQ는 멀티미디어 경험에 더 특화된 기능들로 업그레이드 됐습니다. 전면에 32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해 후면 카메라 못지 않은 고화질 결과물을 찍을 수 있고 고성능 마이크를 활용한 ASMR 모드, 듀얼 스크린이 조명 역할을 하는 반사판 모드 등이 탑재됐습니다.

6.4인치 디스플레이는 물방울 모양으로 전면 카메라를 감싸 베젤을 최소화했고, 주변광 센서가 콘텐츠의 화면에 맞춰 자동으로 명암 조절도 해줍니다. 상/하단에는 각각 1.2W의 동일 출력 스테레오 스피커가 들어갔고 영국 메리디안과 협업해 만든 하이파이 쿼드 DAC을 적용했습니다. AP는 퀄컴 스냅드래곤 855, 램은 8GB, 메모리는 256GB이며 무게는 192g입니다.

V50S ThinQ는 내달 국내를 시작으로 연내에 글로벌 시장에서도 차례로 출시됩니다.

꾸준한 모습의 LG
박세환
여러분의 잔고를 보호하거나 혹은 바닥낼 자신으로 글을 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