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은 저 멀리 있는 게 아닌가 봅니다. 평범한 우리네 식탁 위에서도 혁신이란 말이 터져 나오는 것을 보면 말이죠. 자취생과 주부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에어프라이어(Air Fryer)를 두고 하는 말입니다. 한 번도 안 써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써본 사람은 없다는 에어 프라이어의 인기는 하늘 무서운 줄 모르고 치솟고 있죠. 전용 냉동식품이 나올 정도니까요.

현재 에어프라이어의 보급률은 약 50%에 육박한다는데요. 한 집 걸러 한 집에서 구매한다고 봐도 무리가 아니겠죠. 그렇다면 에어프라이어 구매 시 소비자가 가장 고려하는 건 무엇일까요?

“작은 거 살까, 큰 거 살까?”

바로 용량입니다. 안타깝게도 많은 사람이 이런 고민 끝에 2L 소용량을 구매했다가 후회하곤 하죠. 작은 용량으로는 다양한 요리를 소화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5.5L의 제네시스(GENESIS) 에어프라이어라면 용량 걱정은 안 해도 되는데요. 이 제품은 닭 한 마리가 통째로 들어갈 만큼 넉넉한 용량을 자랑합니다. 브랜드가 살짝 낯설다고요? 제네시스는 가성비 가전을 내놓고 있는 가전 전문 기업인데요. 이 회사의 에어프라이어는 국내전자파인증, 전기안전인증, 식약처안전테스트까지 거친 안전한 제품입니다.

제네시스 에어프라이어는 단지 값싼 제품만은 아닌데요. 여러 고급 기능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먼저 내부 온도를 제어하는 절전 센서를 탑재했습니다. 설정한 온도를 유지하기 위해 스스로 전원을 켜고 끄죠. 식품군을 손쉽게 선택해 조리할 수 있는 간편 다이얼도 붙어 있습니다. 튀김, 굽기, 토스트, 데우기, 베이킹, 5가지 조리 기능을 제공하고요. 바스켓도 간편하게 분리해 관리할 수 있습니다.

넉넉한 용량과 준수한 기능을 갖춘 제네시스 에어프라이어는 크라우디에서 만날 수 있는데요. 가성비 기업의 제품답게 가격 또한 합리적이죠. 슈퍼얼리버드 기준, 최소 펀딩 가격은 5만7천9백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