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Audi)에서 전동 스쿠터인 e-트론 스쿠터(e-Tron Scooter)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e-트론 스쿠터는 빠른 주행이 가능한 전동 스쿠터(한국에서는 킥보드로 불리죠)와 체중을 이용해 방향 조절하는 스케이트 보드의 장점을 결합한 제품입니다. 핸들을 한 손으로 잡고 몸의 중심을 이용해 스케이트 보드처럼 방향을 제어하는 방식이네요.

핸들 바에는 배터리 상태를 표시하는 디스플레이와 함께 LED헤드램프, 리어램프, 브레이크 램프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핸들의 그립 부분을 돌려서 가속 조절을 할 수 있고 최고 속도는 20km/h까지 가능하다고 하네요.

4개의 바퀴 덕분에 회전 및 코너링을 더 안정적으로 구사할 수 있습니다. 약 12kg의 무게에 접이식이라 이동 및 휴대성에도 장점을 가지고 있죠.

아우디의 전기차인 e-트론의 트렁크에 스쿠터를 연결시키면 충전도 가능합니다. 이름이 e-트론 스쿠터인 이유가 여기에 있었네요.

얼핏 보면 킥보드 같지만 무심한 듯 한 손으로 조종하며 달리는 자세 덕에 스케이트 보드를 더 힙하게(?) 타는 듯한 느낌을 만끽할 수 있겠네요. e-트론 스쿠터는 2020년 말에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약 2천 유로입니다.

이것은 킥보드가 아닙니다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