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이밍 모니터를 고르는 소비자는 늘 두 가지 선택지에 놓인다. 시야각이 넓은 대신 응답속도가 느린 IPS 패널이냐, 응답속도가 빠른 대신 화질과 시야각이 떨어지는 TN 패널이냐. LG전자가 내놓은 새로운 모니터 덕분에 게이머들의 오랜 고민도 속 시원하게 해결될 듯하다.

LG전자가 IPS 패널에 1ms 응답속도를 갖춘 게이밍 모니터, LG 울트라기어(UltraGear) 27인치 모델(모델명:27GL850)을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

이 제품은 ‘나노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IPS 패널에 나노미터(nm) 단위의 미세 입자를 활용한 디스플레이다.

나노 IPS는 나노 픽셀 단위에서 색상을 정확하게 구현하며, 시야각도 뛰어나고 한다. 구현하는 색 영역도 넓은 편인데, DCI-P31은 98%, sRGB2는 135%를 만족한다고.

가장 인상적인 건 응답속도다. IPS 패널에서 볼 수 없었던 1ms 지원한다. 이로써 색상과 명암 변화가 빠르고 정확해 화면 잔상이 적다는 게 LG의 설명이다. 여기에 시야각까지 갖췄다니, 아마도 1인칭 슈팅 게임이나 레이싱 게임에서 최적의 게임 환경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LG 울트라기어는 해상도 또한 훌륭한 편. QHD(2,560×1,440)까지 뽑아내며, 144Hz 고주사율도 지원한다. 지싱크 호환(G-Sync compatible) 기능으로 모니터에서 발생하는 화면 찢어짐과 버벅거림도 없애준다.

화질과 속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모니터, 게이머들의 마음을 뒤흔들 LG 울트라기어는 12일부터 국내에서 구매할 수 있다. 가격은 79만9천원.

이건 정말 갖고 싶다(진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