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역사를 돌이켜 보건데, PC와 키보드는 상당히 다양한 형태로 출시되고 있지만 마우스만큼은 아직까지 큰 변화가 없습니다. 볼마우스가 광마우스로 바뀌고, 스크롤휠 정도가 추가됐을 뿐입니다. 그러자 중국인들이 나섰습니다.

d5a03ae212cbb13aaed9b1aa1e064e96_original

세라핌(Serafim)이라는 ‘광전자’ 전문가들이 만든 스타트업에서 개발한 ‘오딘’이라는 세계 최초의 프로젝션 마우스입니다. 우선 디자인을 보시죠.

d5261ec35dfb3a364597e8c666615e36_original

뭔가 옵티머스 프라임를 어설프게 닮은 중국의 유전자가 느껴지는 디자인입니다. 이 마우스는 손으로 쥐고 움직이는 마우스가 아닙니다. 전원을 켜면 레이저 빔을 책상에 투사하고 인류는 그 신비로운 빛을 따라 작업을 하면 됩니다. 뭔가 거룩한 작업을 할 때 더 효과적일 것 같습니다.

 

afb55ffb56793c36561008e054ae83be_original

세라핌의 설명에 따르면 마우스 클릭, 커서 옮김, 스크론, 드래그, 줌인 등의 기능이 모두 제공된다고 합니다. 애플의 매직마우스를 ‘빛’으로 옮긴 것으로 생각하면 될 듯 합니다. 오딘 마우스이 장점은 터널 증후군의 예방과 매우 작은 크기로 인한 휴대성이라고 합니다. 크기가 겨우 4cm x 5cm 밖에 안되고, 두께는 2cm, 무게도 40g에 불과합니다.

fa74d9b9758ae784884b00304b188076_original

현재 킥스타터를 통해 펀딩을 받고 있으며 49달러(약 5만 5천원)에 주문이 가능합니다. 지금 주문하면 6월달에 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참고 링크 : 킥스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