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이맘때가 되면 대한민국 얼리어답터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행사가 있다. 바로 다양한 스마트 기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박람회인 KOREA SMART TRADE SHOW(이하 KITAS). 이 박람회가 어느 덧 9회를 맞았다.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린 KITAS 2019에서 전시된 제품 중에 얼리어답터가 눈여겨 보는 제품들을 하나씩 소개해 보려고 한다.

70~80년대 턴테이블에서 흘러나오던 LP의 아날로그 사운드를 기억하시나요? 디지털 음원의 음질에 비할 바는 아니지만, 바늘이 LP 레코드를 긁으며 들려주던 사운드는 그 무엇도 흉내 낼 수 없는 감성이었죠. 최근에는 뉴트로 열풍이 불면서 잊혔던 레트로의 진한 향수가 다시 풍기기도 했는데요. 여기 LP 턴테이블과 최신 기술을 접목한 제품이 있습니다. 디지털 사운드가 줄 수 없던 따뜻한 음색을 선물해주는 하이브리드 음향기기 ‘듀오(DUO)’입니다.

듀오는 턴테이블과 블루투스 스피커를 결합한 제품인데요. 서로 페어링만 해주면 원하는 곳에 스피커를 두고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무선의 자유로움을 느낄 수 있죠. 그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스피커를 독립적으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휴대폰에 저장된 디지털 음원을 무선으로 연결하여 들을 수 있는 거죠. 때론 LP의 아날로그 감성을, 때론 고음질의 디지털 음원을 선택하여 들을 수 있습니다.

블루투스 사운드 기기를 선택하는 데 있어 연결성과 음질 부분을 빼놓을 수 없는데요. 듀오는 Hi-Fi 사운드 기술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블루투스 5.0의 CSR8670 오디오 모듈을 사용하였고 apt-X 코덱을 사용하여 무선으로 송신되는 음원 손실을 최대한 줄였습니다. 스피커의 유닛 구성은 풀 레인지 드라이브 유닛과 베이스로 각각 2개씩 구성되어 있으며 맑은 고음과 깊이 있는 베이스를 완벽하게 재현했다고 하네요.

현대적인 스타일에 맞게 디자인도 재해석 되었는데요. 개성을 표현하는 듯 원색 계열의 컬러를 사용했으며 일반 턴테이블의 1/4 크기로 콤팩트하게 제작되었습니다. 기존에 우리가 알던 턴테이블과는 전혀 다른 형태죠. 아슬아슬하게 LP 레코드가 도는 듯하나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으며 진동을 최소한으로 줄였다고 합니다. 7, 10, 12인치의 일반적인 LP 레코드를 모두 사용할 수 있고요.

듀오 블루투스 스피커는 8~10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고 무게는 800g으로 가벼워 외부에서 단독으로 사용하기에도 좋습니다. 또한 TWS(True Wireless Stereo)기능을 활용해 다른 블루투스 스피커와도 페어링할 수 있습니다. 2개의 스피커로 더 깊고 풍성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거죠.

이미 킥스타터, 인디고고, ZECZEC 등 해외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출시한 제품인데요. 킥스타터에서는 10만 불이 넘는 펀딩 성과를 보이는 등 많은 주목을 받기도 했습니다. 현재는 와디즈에서 펀딩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픈 이틀 만에 4천만 원이 넘는 금액으로 달성 중입니다. 과거 LP의 진한 향수를 느껴보고 싶은 분에게 추천하고 싶네요.

와디즈
와디즈는 국내 최고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입니다. 국내를 넘어 아시아 시장까지 진출하는 그날을 꿈꿉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