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K UHD와 HDR 기술이 프로젝터 시장에서도 본격화하는 모양새다. 이 분야의 강자, 벤큐 역시 기존 W1700에서 이미지 품질을 한 단계 끌어올린 W2700을 출시하며 프리미엄 프로젝터 시장 공략에 나섰다.

W2700은 HDR-PRO 기술이 적용된 4K UHD 프로젝터다. HDR-PRO는 벤큐가 선보인 진화한 다이내믹레인지 기술로 HDR 10과 HLG(Hybrid Log-Gamma) 기술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W2700은 두 가지 HDR 기술을 통해 기존보다 더욱 풍성한 명암을 표현해 준다. 여기에 정확한 톤 매핑 기술을 더해 영상 밝기와 명암비를 실제와 같은 수준으로 재현해 주기도 한다.

색감 표현도 뛰어나다. Rec.709 100%, DCI-P3 95%의 색 영역을 지원해, 색감 왜곡 없는 영상을 전달해 준다.

벤큐의 독자적인 영상과 음향 강화 기술인 시네마마스터 비디오플러스(CinemaMaster™ Video+)와 시네마마스터 오디오플러스(CinemaMaster™ Audio+) 또한 적용되었다. 영상에서 이미지 가장자리를 더욱 선명하게 만들어주는 픽셀 강화 기술(Pixel Enhancer), 물체가 움직임에 따라 화면이 흐려지는 현상을 줄여주는 모션 강화 기술(Motion Enhancer), 그라데이션과 채도 표현력을 높이는 컬러 강화 기술(Color Enhancer), 깊이 있는 베이스와 깨끗한 고음을 뽑아내는 오디오 프로세스가 적용되어 영상의 몰입감을 높여준다.

화질은 830만 픽셀의 4K UHD 해상도를 보여주며, 3D 기능까지 갖춰 다양한 형식의 3D 콘텐츠도 재생할 수 있다. 또한, 자동 수직 키스톤 기능을 지원하며 1.3배의 줌으로 2.5m 거리에서 100인치 화면을 뽑아낼 수 있다.

벤큐의 W2700은 얼리어답터 스토어 또는 국내 주요 온라인 쇼핑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219만원이다.

음... 219만원...
이유혁
도전하는 사람들과 도전적인 아이템을 사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