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브랜드 디올(Dior)이 또다시 BMX 자전거를 선보였습니다. 이번이 세 번째인데요. 이전과 동일하게 프랑스의 BMX 자전거 전문 브랜드인 보가드(Bogarde)와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습니다.

2017년에 나온 디올과 보가드의 첫 번째 컬래버레이션 BMX 자전거는 블랙과 실버의 시크하고 세련된 조합이었고, 2018년 두 번째는 골드 버전이었는데요. 이번에는 화이트입니다. 핸들바와 시트 포스트 등 일부분은 실버 컬러지만 대부분은 온통 화이트입니다. 타이어까지 화이트. 이전 모델도 마찬가지긴 하지만 과연 트랙을 달리거나 프리스타일 묘기를 펼칠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핸들바와 탑 튜브의 장식도 새로워졌습니다. 이전에는 디올 로고가 박혀있었는데요. 이번에는 디올의 상징적인 오블리크 패턴이 적용되었습니다.

디올의 세 번째 BMX 자전거의 가격과 출시 일정은 미정입니다. 이전 골드 버전 BMX 자전거의 경우 100대 한정판이었고, 5,425달러(약 647만원)였죠.

타라는 건지, 말라는 건지
신언재
고르다 사다 쓰다 사이에 존재하는 쉼표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