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 2의 진정한 후속작이라 높이 평가 받는 RPG 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Path of Exile)’의 국내 서비스 예정일이 확정되었습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방대한 컨텐츠와 특유의 묵직한 분위기 등으로 수 년 동안 꾸준히 인기를 모아왔으며, 2018년에는 스팀에서 가장 많이 플레이한 게임 탑 10에 선정되기도 했을 정도로 RPG 플레이어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게임이죠. 그러나 한국어를 지원하지 않는 등 높은 진입 장벽으로 인해 즐기기가 다소 힘들었었는데, 며칠 전 공식적으로 국내에 서비스된다는 소식이 뜨면서 저를 포함한 많은 게이머가 기뻐했을 거라 생각됩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오는 6월 8일에 카카오게임즈를 통해 정식 서비스 될 예정입니다. 게임 컨텐츠 공식 한글화를 비롯해 주요 업데이트 소식도 공식 홈페이지에서 한글로 접할 수 있게 됩니다. 또한 초기 동선 및 추천 빌드 가이드 영상도 제공될 예정이라고 하며, 캐릭터 능력치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선에서의 과금 시스템과 함께 기존의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 계정을 통해 즐기던 게이머들도 카카오게임 계정으로 이전해 게임을 즐길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서비스가 준비될 예정입니다. 디아블로 모바일의 충격이 아직 얼얼한데, 패스 오브 엑자일에 새롭게 기대를 걸어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안녕 블리자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