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코리아가 셀피(셀카) 기능이 강화된 미러리스 카메라 ‘DMC-GF7’을 국내 출시했습니다. 세계 최초 출시라고 하네요. 세계 최초로 돈을 쓰게 해주니 고마울 따름입니다.

gf_01

GF7은 최근 유행하는 180도 틸트식 LCD를 채택했습니다. 자신의 얼굴을 보며 셀피를 찍기 쉬운 기능입니다. 기존 GF6도 채택됐던 기능인데요. 달라진 점은 거의 없습니다.

gf_02
그 밖에도 셀피를 위한 다양한 기능이 탑재됐습니다. 특히 카메라에 얼굴을 등록시켜 자동으로 초점을 맞춰 찍는 ‘얼굴 인식 셔터’와 두 사람의 얼굴이 서로 가까워지면 자동으로 찍히는 ‘바디셔터’ 기능이 눈에 띕니다.

gf_03

카메라 스펙을 살펴보면 1600만 화소 4/3인치 뉴라이브 MOS센서 등을 탑재했고요. 번들 렌즈는 12~32mm (F3.5~5.6) 로 기존 GF6에 비해 광각 성능이 향상됐습니다.  무게는 236g으로 기존 GF6에 비해 더 가벼워 졌습니다. 다만 렌즈 무게는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가격은 67만 9천원입니다.

gf_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