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HUAWEI)가 10.1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와이파이 전용 태블릿 ‘화웨이 미디어패드 T5 10(HUAWEI MediaPad T5 10, 이하 미디어패드 T5 10)’을 한국에 정식 출시한다. 미디어패드 T5 10은 그 이름처럼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감상하는 데 특화된 안드로이드 태블릿이다.

10.1인치 풀HD IPS 디스플레이의 해상도는 1,920×1,200 픽셀로 화웨이를 제외하면 보기 드문 16:10 화면비다. 전면 너비 대비 화면의 비율은 76.4%로 최신 플래그십 태블릿과 비교하면 부족한 감이 있으나, 대신 손으로 잡았을 때 화면을 가리지 않아 안정적으로 잡을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화면에는 블루레이 필터 기능을 넣어 블루 라이트를 차단할 수 있다.

듀얼 스피커를 탑재해 스테레오 사운드 효과를 구현했으며, 파워 앰프를 내장해 풍부한 저음 효과와 함께 음원의 왜곡을 줄여 크고 선명한 음향을 전달한다고 한다. 또한, 화웨이 히슨(HUAWEI HISTEN) 기술을 적용해 가상 베이스와 음역 확장을 통해 더 풍부한 음향을 구현할 수 있다고 한다.

메탈 재질 바디를 채택한 화웨이 T5 10 태블릿의 크기는 243x164x7.8mm, 무게는 460g으로 소재를 고려하면 뛰어난 수준이다. 내부엔 화웨이 기린 659 옥타코어 프로세서, 3GB 램, 32GB 저장 공간이 들어갔다. 마이크로SD 카드 슬롯을 지원해 저장 공간은 확장할 수 있다. 배터리는 5,100mAh로 최대 8.9시간 동안 영상을 재생할 수 있다.

칠드런 코너(Children’s Corner) 기능을 써 아이들의 건강한 태블릿 이용 습관을 들이게 할 수도 있다. 미디어패드 T5 10은 11번가에서 단독으로 판매하며, 가격은 27만 9천원으로 책정됐다. 이번 출시와 함께 구매자 전원에게 32GB 마이크로SD 카드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한없이 가볍게 굴릴 수 있는 태블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