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의 콤비버스는 단순한 자동차가 아닙니다.

우드스탁과 히피의 낭만과 자유, 풍요로웠던 60년대(한국은 아니었지만)의 노스탤지어가 담겨 있던 아이콘이었죠.
단종이 예고된 콤비가 떠나며 인류에게 보내는 마지막 선물..

 

00007
혹시 저녁 때 운석을 발견하지 않는 다음에야, 플레이를 시작하는 순간 오늘 하루 중에서 가장 감동적인 4분 18초를 보내게 될 것입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