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커브(Super Cub)라는 바이크가 있습니다. 이름은 몰라도 누구나 다 알고 있을 텐데요. 다른 나라에서는 모르겠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유독 배달용 바이크로 사용되기 때문입니다. 그만큼 실용적인 바이크죠.

슈퍼 커브는 혼다(Honda)의 대 히트 모델입니다. 1958년부터 생산을 시작해 2017년에 1억대를 돌파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는 흔히 보이는 배달용 바이크일 수 있지만, 세계 최다 양산된 세계 최고의 인기 바이크라고 할 수 있죠.

전설의 바이크, 슈퍼 커브를 친환경적인 전기 바이크로 바꿀 수 있는 키트가 나왔습니다. Shanghai Customs라는 곳에서 선보인 e-Cub 키트입니다.

바이크 샵을 갈 필요는 없습니다. e-Cub 키트는 사용자가 직접 튜닝하는 DIY 키트죠.

슈퍼 커브 새시에 맞게 설계된 1000W 모터와 탈착식 파나소닉 3500mAh 배터리를 비롯해 후면 디스크 브레이크와 서스펜션, 디지털 디스플레이, 가죽 시트, 발 받침대, LED 전조등과 후미등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최대 50km/h 속도로 최대 40km를 주행할 수 있다고 합니다.

DIY가 과연 가능할까 싶기도 한데요. 하루 정도의 시간만 투자하면 슈퍼 커브를 전기 바이크로 바꿀 수 있다고 하네요.

새시가 멀쩡한 슈퍼 커브 한대를 영입해서 DIY하고 싶게 만드는 e-Cub 키트는 오는 12월 중순에 배송되며 가격은 2,799달러(약 318만원)입니다.

슈퍼 커브보다 비싼 튜닝 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