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스페셜 이벤트의 첫 타자는 애플워치 시리즈4였습니다. 전작과 비교해 확연히 달라진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는데요. 이날의 주인공은 애플워치 시리즈4가 아니었나 싶을 정도였죠.

아이폰 Xs 시리즈, 아이폰 XR보다 더 인상적이었던 새로운 애플워치를 만나보시죠.

새로운 디자인

완전히 새롭게 디자인되었습니다. 시리즈4는 40mm, 44mm 두 가지로 출시되는데요. 두께는 더 얇아졌고 스크린은 더욱 커졌습니다.

많은 변화 중 눈에 띄는 것은 당연히 시원시원한 스크린. 기존 제품보다 35%, 32% 커졌다고 합니다. 색상은 스페이스그레이, 실버, 골드 총 3가지입니다.

스크린은 넓어졌지만, 배터리 사용 시간은 전작과 같습니다. 한 번 충전하면 18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합니다. ‘LTPO’라는 새로운 디스플레이 기술을 도입된 덕분이죠. 이 기술이 전력 효율을 향상을 이끌었다고 합니다.

새로운 UI

UI도 달라졌습니다. 가장 먼저 워치페이스의 변화가 인상적입니다. 넓은 워치페이스 위에 다양한 정보를 띄울 수 있는데요. 최대 8개 요소를 넣을 수 있습니다.

연락처, 세계 시간대, 주식, 서드파티 앱 등 워치페이스에 올려놓을 수 있는 요소는 무궁무진합니다.

성능도 빵빵하게

시리즈4는 S4 칩셋을 탑재했습니다. 듀얼코어 64비트 프로세서인데요. 전작 대비 최대 두 배 빠른 속도를 낸다고 합니다. 이외에도 가속도 센서와 자이로 센서도 더욱 빠른 녀석으로 업그레이드되었습니다.

햅틱 피드백을 주는 디지털 용두

용두에는 손맛을 더했습니다. 햅틱 피드백이 추가되었죠. 용두를 돌릴 때마다 진동이 전해져 좀 더 기계를 만지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향상된 스피커 출력

스피커 출력이 50% 더 향상되었습니다. 어떤 소리든 선명하게 들을 수 있도록 크고 강력한 스피커가 탑재되었죠. 이제 사람의 목소리도, 시리의 목소리도 더 명확하게 들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마이크는 스피커와 거리를 두어 배치했는데요. 덕분에 하울링이 크게 줄었습니다.

향상된 연결성

후면은 세라믹과 사파이어 크리스털 소재로 만들어졌습니다. 전파가 잘 통과하는 소재인데요. 덕분에 수신율은 더욱 높아졌습니다. 시리즈4의 연결성은 애플워치 시리즈 중 가장 뛰어납니다.

건강을 위한 기능

강력한 건강 보조 기능도 추가되었습니다. 달라진 디자인만큼이나 뜨거운 반응을 얻은 게 있는데요. 바로 심전도 측정입니다. 소비자용 제품에 심전도 측정이 들어간 건 세계 최초라고 하네요. FDA 승인도 받았답니다.

심전도는 심장 질환 상태를 파악하는 자료로 활용됩니다. 용두에 손가락을 올리면 30초 만에 심전도를 측정해 주고 이를 PDF 파일로 출력해 준다고 하는데요. 건강 관리에 요긴하게 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나치게 느려진 심박수를 체크라고, 평소와 다른 심박 리듬을 잡아내는 등 광학식 심박 센서의 기능도 추가되었습니다.

이외에 향상된 가속도 센서, 자이로 센서로 추락을 감지하는 기능도 더해졌습니다. 시리즈4가 추락을 감지하면 사용자에게 상태를 묻는데요. 1분 동안 대답이 긴급 구조 요청을 보낸다고 합니다.

가격과 출시일

디자인뿐만 아니라 건강 보조 기능까지 겸비한 애플워치 시리즈4. 가격은 399달러(약 44만 원)부터 시작합니다. 셀룰러 버전은 499달러(약 56만 원)부터입니다. 정식 출시일은 9월 21일인데요. 아이폰 Xs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한국 출시는 미정입니다.

혁신을 보았다.
이유혁
도전하는 사람들과 도전적인 아이템을 사랑합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