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워치이 사용자의 발목을 잡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충전입니다. 배터리 사용 시간이 기껏해야 1~2일에 불과하기 때문이죠.

 

스마트폰은 둘째치고 날마다 스마트워치를 충전하는 게 귀찮았다면 이 스마트워치가 어떨까요? MATRIX라는 곳에서 선보인 PowerWatch입니다.

 

PowerWatch는 세계 최초로 충전할 필요가 없는 스마트워치입니다. 파워워치라는 이름 값을 하는 스마트워치죠.

 

비결은 바로 사용자 자신. PowerWatch는 사용자의 체온으로 전기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신박한 기술을 탑재했습니다.

 

체온으로 얼마나 많은 전기를 만들까 싶기도 한데요. PowerWatch의 디스플레이가 전자잉크라 납득이 가기도 합니다.

 

체온으로 전기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만큼 칼로리 계산을 확실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사람의 몸은 칼로리를 열로 바꾸기 때문이죠.

 

이외에도 활동 및 수면 상태 모니터링 기능도 탑재했습니다.

 

PowerWatch는 두 가지 모델이 있습니다. 상위 기종인 PowerWatch X와 일반 PowerWatch인데요. PowerWatch X가 베젤이 좀 더 강화됐고 패브릭 스트랩대신 실리콘 스트랩을 사용합니다. 방수 성능도 50M와 200M 차이가 있죠.

 

PowerWatch는 지난 2017년 초에 인디고고에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했습니다. 당시 약 164만 달러로 약 18억원 이상을 모으는데 성공했었죠. 1년여가 지난 최근에 양산품이 출시됐습니다.

 

본격적인 스마트워치라기 보다 피트니스 트래커에 가까워 보이는 PowerWatch X의 가격은 279달러(약 31만1,000원), PowerWatch는 199달러(약 22만2,000원)입니다.

 

충전의 번거로움에서 어느 정도는 해방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