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ysium IRON Mini라는 블루투스 스피커를 리뷰한 적이 있습니다. 이름 뒤에 by lofree도 붙어있습니다. 원래 lofree Poison Speaker라는 제품이었죠. lofree는 Four Seasons라는 키보드도 선보인 적이 있습니다.

 

레트로한 감성을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잘 풀어내는 lofree에서 새로운 블루투스 스피커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lofree QTV라는 제품인데요. 역시 lofree 특유의 레트로한 감성과 현대적 감각의 조합이 돋보입니다.

 

보기만 해도 어떤 디자인인지 알 수 있습니다. 오래된 빈티지 TV처럼 생긴 모습인데요. 왠지 흑백 영화가 나올 것만 같고, 지지직~ 거리는 잡음 섞인 사운드가 들릴 것만 같습니다.

 

물론 lofree QTV는 블루투스 스피커로 TV가 나오지는 않습니다. 전면 디스플레이는 음악 재생, 알람, 타이머 등 작동 상태를 표시하고, 동영상 재생은 지원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위쪽에는 앙증맞은 안테나가 있는데요. 전파를 수신한다기 보다는 모드를 변경하는 용도로 보입니다.

 

디스플레이 옆으로 3개의 버튼과 그 사이에 작은 그릴이 있는데요. 블루투스 스피커치곤 전면 그릴이 너무 작은 건 아닐까 싶은데요. lofree QTV는 후면으로도 사운드가 나오게 설계됩니다. 내부에 40mm 풀레인지 유닛이 탑재됐죠.

 

크기는 Elysium IRON Mini 그러니까 lofree Poison Speaker보다 작습니다. 손안에 쏙 들어가는 정도죠. 2000mAh 배터리를 내장해 사용 시간은 최대 5시간입니다.

 

lofree QTV는 4가지 컬러로 출시할 예정입니다. 아직 정확한 출시 시기와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이번에도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하지 않을까 싶네요.

레트로한 감성과 현대적 감각의 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