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맨 시리즈의 프로페서X, 찰스 자비에 교수를 연기한 패트릭 스튜어트는 80년대에 스타트렉 넥스트 제네레이션 TV 시리즈에서 엔터프라이즈 호의 선장이었습니다. 장 뤽 피카드(Jean-Luc Picard) 선장이었는데요. 스타트렉 오리지널 TV 시리즈의 커크 선장과 함께 누가 더 대단한 선장인가는 스타트렉 마니아의 영원한 논쟁 거리 중 하나죠.

 

스타트렉 TV 시리즈를 좋아한다면 패트릭 스튜어트가 스타트렉 유니폼을 입고 있는 모습을 본 적이 있을 겁니다. 물론 오래 전 TV 시리즈라 별 관심이 없더라도 한번쯤은 본적이 있을 텐데요.

 

바로 이 짤방입니다. Facepalm meme이라 불리는 이 모습은 깊은 빡침이나 한심함을 드러낼 때 주로 사용하는 짤방이죠.

 

전세계적으로 너무나 유명한 이 모습이 피규어로 탄생했습니다. 얼굴에 손을 얹고 있는 피카드 선장의 흉상이죠.

 

높이는 6인치(약 15cm)로 책상 위에 놓기에 적당합니다. 책상 한 구석에 놓고 빡치는 상황이 올 때마다 피카드 선장의 Facepalm meme 모습을 따라 하면 어떨까 싶네요. 물론 그런다고 빡침이 덜해지는 건 아니겠지만요.

 

피카드 선장의 Facepalm meme 흉상은 THINKGEEK에서 출시한 스타트렉 공식 라이선스 제품입니다. 가격은 64.99달러(약 7만원).

그러고 보면 피카드 선장은 짤방 부자
신언재
고르다 사다 쓰다 사이에 존재하는 쉼표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