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브라 플래그십 스토어 방문기

Jabra Flagship Store

 

 

삼각지 로타리를~

헤메도는 이 발길~

 

 

외로운 사나이가아~

남 몰래 찾아왔다

돌아가는 삼각지~

 

 

이어폰계의 만물상, 사운드계의 장인 할배 자브라가 삼각지역 앞에 플래그십 스토어를 열었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주변에 있는 고지식한 건물들 사이에서 파란색 벽에 노란색으로 포인트를 준 모습이 눈에 확 띄었습니다.

 

 

자브라 플래그십 스토어는 내부가 조금 협소하지만 그들의 수많은 라인업이 카테고리별로 잘 분류되어 있습니다. 음악 감상 특화 제품군, 통화 특화 제품군, 택배 기사님을 위한 PTT, 콜센터 상담용 헤드셋, 운동에 적합한 이어폰 등 원하는 용도에 맞는 여러 가지 제품들을 쉽게 만져 보고 들을 수 있습니다.

 

 

완전 무선 이어폰계의 웰메이드 제품, 스테디 셀러인 자브라 엘리트 스포츠의 모습이 정면에 보입니다. 완전 무선 이어폰 중에서 거의 유일할 정도로 끊김 현상을 느낄 수 없던 대단한 이어폰이었는데요, 이렇게 또 보니 반가웠습니다.

ㆍ얼리어답터의 리뷰는 여기

 

 

그리고 그 옆에 자브라 엘리트 65t의 모습도 볼 수 있었습니다. 블루투스 5.0에 노이즈 캔슬링 기능까지 탑재한 완전 무선 이어폰으로, 자브라 엘리트 스포츠를 이을 그야말로 완전 무선 이어폰의 정점에 이른 물건이죠. 실제로 만지고 들어봤는데, 긴 시간은 아니었지만 역시 기대치 그 이상의 감동을 전달받을 수 있었습니다. 가격은 23만9천 원이고 3월 중순 정도에 출시한다고 하니, 완전 무선 이어폰 구매를 고려하고 있다면 반드시 순위권에 넣어야 할 제품이라 생각됩니다.

 

 

수트 차림에도 멋지게 잘 어울리는, 슬림한 넥밴드형 블루투스 이어폰 자브라 엘리트 25e입니다.

ㆍ얼리어답터의 리뷰는 여기

 

 

운동할 때 가볍게 착용하기 좋은 스포츠 페이스와 스포츠 코치.

ㆍ얼리어답터의 리뷰는 여기

 

 

업무용 헤드셋인 자브라 이볼브 75도 다시 만났습니다. 반갑다 친구야. 동창회에 간 것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ㆍ얼리어답터의 리뷰는 여기

 

 

 

스토어의 정식 오픈 행사였기에 쭉쭉빵빵 모델님들께서 반겨주지 않을까 내심 기대했던 마음은 그저 헛된 희망사항으로 끝났지만, 빵빵한 히터 바람에 등에 땀이 주룩 주룩 흐를 정도로 따뜻하게 몸을 녹이면서 이어폰들을 구경해볼 수 있었습니다. 한 달 동안은 제품을 구매했을 때 혹은 청음만 해봐도 여러 가지 사은품을 준다고 하니, 용산을 갈 일이 있을 때 살짝 들러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자브라 플래그십 스토어는 4호선/6호선 삼각지역 12번 출구 바로 앞에 있습니다.

가즈아~!
박세환
여러분의 잔고를 보호하거나 혹은 바닥낼 자신으로 글을 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