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진 가죽과 차가운 알루미늄이 조화를 이룬 헤드폰. 시크한 도시 남자에게 잘 어울리는 헤드폰. 한때 베컴 헤드폰으로 불리기도 했던 헤드폰. 얼리어답터에서도 리뷰를 했던 그 헤드폰. 바로 Master & Dynamic의 헤드폰입니다.

 

Master & Dynamic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타투 아티스트 중 한명인 Scott Campbell이 만났습니다. 그 결과, 온몸이 타투로 덮인 헤드폰이 완성됐죠.

 

타투 컨셉은 뱀. 양쪽 유닛부터 헤드밴드까지 단순하게 표현된 뱀이 꿈틀거리는 듯 새겨져 있습니다.

 

Scott Campbell과의 콜라보 헤드폰은 Master & Dynamic의 블루투스 헤드폰인 MW60과 동일한 오버 이어 타입의 유선 헤드폰인 MH40으로 출시됩니다. 각각 블랙 컬러와 화이트 컬러가 있습니다.

 

유닛 안쪽에는 ‘The Smartest Things I Ever Did Were Stupid Things For Love’이라는 Scott Campbell의 말이 새겨져 있습니다. 지금까지 한 가장 스마트한 일은 사랑할 때 했던 멍청한 일이었다라는 의미죠. 뭔가 멋지게 보이는데요. Scott Campbell은 타투 아티스트면서 사랑꾼인가 봅니다.

 

MW60은 블루투스 4.1 규격으로 Apt-X 코덱을 지원합니다. 배터리 시간 최대 16시간. 스테인리스 스틸과 알루미늄, 소가죽, 양가죽 등으로 만들어졌으며, 이어패드에는 메모리 폼을 사용했습니다.

 

MH40은 MW60과 거의 유사한 디자인입니다. 소재도 동일하죠. MH40의 가장 큰 특징은 듀얼 오디오 잭입니다. 음악을 공유할 수 있죠. 또한 오른쪽 유닛에 음소거 버튼이 있습니다.

 

Master & Dynamic와 Scott Campbell의 콜라보 헤드폰, MW60과 MH40의 가격은 각각 549달러(약 58만9,000원), 399달러(약 42만8,000원)인데요. 콜라보 헤드폰인데도 기존 MW60, MH40과 가격이 동일합니다.

 

타투를 드러낸 도시 남자 같은 헤드폰